코스타
 

 
작성일 : 21-09-07 12:12
연 3,338% 살인적 고금리
 글쓴이 : tiqcoipd
조회 : 0  

연 3,338% 살인적 고금리

월 2%의 좋은 조건에 소액을 빌려주겠다며 허위 광고를 하고 고금리 이자를 가로챈 대부업자들이 붙잡혔습니다.

연 이자율이 최고 3천% 까지 뛰기도 했는데, 상환이 늦어지면 가족과 지인에게까지 협박이 이어졌습니다.

사무실에 들이닥친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이 압수수색을 벌입니다.

이 대부업체를 운영하는 A 씨 등 2명은 대출 플랫폼 사이트에 등록한 뒤,

최근 1년간 260명에게 10억여 원을 대출해주고 3억 천만 원이 넘는 이자를 챙겼습니다.


표준계약서를 작성할 땐 연 24%의 이자만 받기로 했는데,

상환이 늦어지면 최대 연 3천338%의 폭리를 적용하기도 했습니다.


피해자는 눈덩이처럼 늘어나는 빚을 견디다 못해 이른바 돌려막기를 해야 했고,

돈을 빌린 지 얼마 되지 않았는데 주변 사람들까지 협박 전화를 받았습니다.


사업 자금이 필요한 영세사업자를 비롯해 지금까지 파악된 피해자만 모두 400명이 넘고,

불법 대출규모는 약 63억 2천만 원에 달합니다.


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은 붙잡은 대부업체 사업자와 직원 12명을 검찰에 넘겼고,
나머지 11명에 대한 보강수사가 마무리되는 대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입니다.
https://news.sbs.co.kr/news/endPage.do?news_id=N1006451291